브랜드스토리
제품소개
온라인스토어
티업갤러리
고객센터

차의 원산지는,

중국 복건성일대와 중국에선 설산이라고 부르던 히말라야 산맥 인근으로 파악되고 있다.

 

차(茶)라는 한자어에 관련된 재미있는 전설이 있는데
차를 뜻하는 茶 는 풀(草)+사람(人)+나무(木)이 합쳐진 것이라고 한다.

 

또한 차의 전설 속에는 삼황오제중 하나였던 신농(神農)이 등장한다. 말하자면 신농을 필두로 인류가 처음 차를 마시게 되었다는 것이다. 이 설에 따르면 신농은 자연에서 나는 모든 풀을 일일이 먹어보던 중 바람에 날려온 윤기있는 잎에 반해 이를 맛보게 되었다고 한다. 그런데 신농의 뱃속에 들어간 찻잎이 위장 곳곳을 이리저리 움직이며 깨끗하게 청소를 해주더라는 것이다. 여기에 더해 신농은 수많은 풀을 맛보다가 독초에 중독됐는데 찻잎을 씹어 먹고는 말끔히 나아 찻잎이 해독 작용을 한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는 것이다.
이로써 인류와 차의 첫 인연이 시작됐다는 것이 가장 널리 알려진 차의 기원설이다.
이처럼 신농설에 따르면 최초의 차는 약용으로 개발된 것이었다.

오늘본 상품

오늘본 상품이
없습니다.
장바구니 to top 초록우산은 꿈과 소망을 인증마크